한국에 들어왔다..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2년 반만의 해외생활을 마치고 돌아왔다.. 근데 남는건 없다. 정말 없다. 단지 영어를 하는데 있어서 두려움이 없어졌다는것 뿐. 사실 나하곤 별 상관없는 이야기일지도.. 살이 다시 찌고 있다. 운동해야지. 올해 안에 직장생활을 할 것 같지는 않다. 예전엔 하루 10시간 이상을 일하고도 60만원이라는 돈을 받았었지만, 지금은 그렇게 하지 않아도 살 수 있다. 내 능력이 […]

Read More 한국에 들어왔다..

자판기 창업

입지가 성패좌우 / 이향재 자판기 주위 환경정리도 한몫… 고객 입맛 `즉각` 따라잡아야.. 어느 토요일 오후 일이다. 길가에 중학생 정도로 보이는 남녀학생들(물론 여학생들이 압도적으로 많았다.)이 말 그대로 구불구불 장사진을 이루고 서 있는 게 눈에 띄었다. 방송국 근처도 아니니 그들이 좋아하는 10대 가수의 공연이 있는 것도 아닐테고…. 그 줄을 따라 가본 끝에는 사진스티커자판기가 자리잡고 있었고, 아이들은 사진을 […]

Read More 자판기 창업

쇼펜하우어의 성욕론

Source : http://blog.naver.com/adiship/30045921645   “이 세상 모든 남녀의 사랑이 아무리 멋진 모습을 하고 있다고 하더라도 남녀의 사랑은 성욕이라는 본능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성욕은 희곡이나 소설뿐만 아니라 실제 생활에서도 자기 보존의 본능과 함께 가장 강력하게 작용하며 우리의 모든 행위 중에서 가장 활동적이다. 이때 여성은 자칫 성욕의 희생물이 될 수 있다. 쇼펜하우어는 “성욕은 마치 악마처럼 모든 것을 […]

Read More 쇼펜하우어의 성욕론

43계명

1. 나까지 나설 필요는 없다 2. 헌신하면 헌신짝된다 3. 참고 참고 또 참으면 참나무가 된다 4. 포기하면 편하다 5. 왕관을 쓰려는 자, 그 무게를 견뎌라 6. 아니면 말고 7. 나도 나지만 너도 너다 8. 목숨을 버리면 무기만은 살려 주겠다 9. 가는 말이 고우면 사람을 얕본다. 10. 잘생긴 놈은 얼굴값하고 못생긴 놈은 꼴값 한다 11. 공부는 […]

Read More 43계명

[SF] 스핑크스의 저주

Part I 죽음의 바이러스 1999년 10월 이집트.   " 제임스 박사님, 좀 진척이 있어요? "   짧은 반바지에 카키색 작업복 차림의 셜리 맥거번은 긴 머리를 치렁치렁 휘날리며 작업반원이 임시로 쓰고 있는  천막 안으로 들어왔다.   " 글쎄요, 우리가 지금까지 생각했던 이상으로 스핑크스는 정교하게 설계되었어요. 복원 작업에 걸리는 시간이  생각보다는 오래 걸릴 것 같군요. "   […]

Read More [SF] 스핑크스의 저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