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래카메라

친구이야기입니다.(고1때)

내 친구중에 재규(가명)이라는 애가 있었다.

그 친구가 청계천에 뭐 좀 사러 가는데 어떤 아저씨가 오더니

학생! 좋은거 있는데… 

그러더란다.

뭔데요?-_-;; 

몰.카야..몰래.카메라.. 

재규는 조금 흥미가 땡겼지만 다른것을 살 것이 있기 때문에 그냥 거절했다.

그러나 그 아저씨의 끈질긴 유혹과 말빨로 결국은 사버리고 말았다.-_-;;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집에와서 비디오에 테잎을 넣고 전원을 켰다.

————- 경 악 !—————-

재규는 화들짝(?) 놀랐다.

어린나이에 이런 심한 것을 봤다는게 너무 어이가 없어서 넋을 잃고 봤다고 한다.

그 내용은….
.
.
.
.
.
.
.
.
.
.
.
.
.
.
.
.
.
.
아까 그 아저씨가 딸X이를 30분동안 치는 모습이었다…….

Humor에 게시됨. Leave a Comment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